Skip to main navigation Skip to content

Jennifer Lawrence

홍보대사 및 론진 유명인사

Jennifer Lawrence Longines Ambassador

오스카 수상 여배우이자 사회 활동가인 제니퍼 로렌스(Jennifer Lawrence)가 론진 엘레강스 홍보대사로 합류합니다.

오스카 수상 여배우이자 사회 활동가인 제니퍼 로렌스(Jennifer Lawrence)가 론진 엘레강스 홍보대사로 합류합니다. 지난 10년 동안 제니퍼 로렌스는 세계에서 가장 매력적인 배우 중 하나로 거듭났습니다. 인디 드라마 윈터스 본(Winter’s Bone)으로 첫 아카데미상 후보에 올랐을 때 20살이었던 그녀는 2012년에 헝거게임(Hunger Games)에서 10대 주인공 캣니스 에버딘을 연기하여 세계적인 스타로 자리 잡았습니다. 이후로 그녀는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BAFTA, 2개의 미국 배우 조합상, 3개의 골든 글로브를 포함해 영예로운 필모그래피를 쌓아왔습니다. 그녀의 최신작 더 브릿지(Causeway)는 제니퍼에게 새로운 이정표가 되었습니다. 그녀의 제작사인 엑설런트 카데바(Excellent Cadaver)에서 처음 제작하고 그녀가 직접 출연한 프로젝트이기 때문입니다.

Jennifer Lawrence Longines Ambassador

제니퍼 로렌스는 단순히 유명한 영화배우 그 이상입니다. 스크린 밖에서 그녀는 성평등에 대한 열렬한 옹호자이자 강력한 부패 방지법을 통과시키기 위해 전국적으로 활동하는 무소속 조직 리프레젠트.어스(Represent.us)의 이사입니다. 론진의 새로운 엘레강스 홍보대사인 그녀는 자신이 연기하는 모든 역할에서 그녀의 부드러운 카리스마, 예리한 지성과 인간미를 반영하며 현실성과 진정성을 부여합니다. 론진은 자랑스러운 마음으로 영감과 재능으로 가득한 제니퍼를 엘레강스 홍보대사로 맞이합니다.